• 로그인
  • 구독하기
헤더 광고 왼쪽
프로젝트금융&대체투자 종사자를 위한 마켓인텔리전스 '딜북뉴스'
헤더 광고 오른쪽

민간은행장-정책금융기관장, 원전금융 지원 힘합친다

원정호기자
- 5분 걸림 -

국민은행장 등 민간은행장과 수출입은행장 등 3개 정책금융기관장이 다음달 말 회동을 갖고 원전 금융지원에  뜻을 같이 할 것으로 보인다.  세계적으로 넷 제로(탄소배출 제로)를 위한 원전 건설이 주목받는데다 우리 정부도 원전 수출에 역량을 결집하는 쪽으로 에너지 정책을 전환하고 있어서다.

23일 금융권에 따르면 다음달 말을 목표로 민간은행장들과 정책금융기관장들이 모여 원전 관련 업무협력을 체결하는 방안이 추진되고 있다.  정부 주도가 아닌 금융권 차원의 자율적 원전 지원 모임 성격이 강하다.  

모임 대상은 국민은행 신한은행 농협은행 우리은행 등과 수출신용기관(ECA)인 수출입은행, 무역보험공사 등이다. 여기에 민간은행과 ECA의 중간 정도 성격인 산업은행이 양측 기관의 브릿지(가교)역할 자격으로 참여한다.

다만 연말이라 금융 수장들이 한자리에 모이기에 쉽지 않을 경우 내년 초로  늦춰지거나 관련 부행장급 모임으로 바뀔 수도 있다.  

이들 금융기관은  자율적 협약을 통해 앞으로 우리기업이 원전 수주시 금융을 지원한다는데 뜻을 같이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와 함께 세계적인 원전산업 흐름과 지원 동향 정보를 교류하는 스터디그룹도 형성할 것으로 예상된다.  

협약을 계기로 해외 원전 수출시  협약 기관들이  금융 자문과 주선을 포함한 앵커(Anchor) 대주단으로 참여하고 공동 협업해 파이낸싱 물꼬를 트겠다는 구상이다.

ECA인 수은과 무보는 각각 대출보증과 대출보험 상품을 재정비하는 한편 원전 수주에 대비해 금융 가용성을 사전에 최대한 끌어올린다는 계획이다.

원전 건설 관련 금융이 몇십억달러에서, 많게는 100억달러 이상의 대규모 자금이 필요한 만큼 글로벌 상업은행은 물론 국내 은행들의 협조 융자도 필요하다는 판단에서다.

국내 은행들이 수십년 만기의 중장기 해외 프로젝트금융(PF)  대출을 선뜻 집행하기 쉽지 않은 만큼 국내 은행을 상대로 다양한 대출 보증 상품을 구조화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 수은 관계자는 "원전 건설에는 거액 여신이 필요해  정책 금융기관만으로 지원할 수 없다"면서 "정부와 기업은 물론 국내 상업 금융기관들도 자율적으로 `팀 코리아'를 형성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 원전 강대국간 경쟁에서 금융도 무시할 수 없는  경쟁 요소"라며 "사업이 실제적으로 가시화될수록 단계에 맞춰 대출금융 패키지를 짜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국내 은행들도 상황 추이를 봐가며 대출 참여를 적극 고려한다는 계획이다.   한 시중은행 관계자는 "여러 은행들이 원전금융 신디케이션에 참여한다면 보증부 대출 조건으로 같이 참여할 의향이 있다"고 말했다.

자료:NH투자증권 리서치세터

대형 원전은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발주될 예정이다. 오는 2030년까지 수주 가능성이 높은 대형 원전은 약 13기(약 100조원 규모)로 추정된다.  경수로형 소형모듈원자로(SMR)는 대형 원전보다 3~4년 늦은 2027년부터 본격적으로 성장할 전망이다.

NH투자증권 리서치센터에 따르면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전쟁 발발 이후 유럽과 미국 등지에서의 원자력 발전소 건설을 담당하는 국가는 한국, 미국, 프랑스로 압축되고 있다.   한국전력과 한수원을 중심으로 한 ‘팀 코리아’가 해외에서 대형 원전을 수주하면 관련 공종 대부분을 국내 기업들이 수행 가능하다.   만약 미국이 수주하면 ‘팀 코리아’만큼은 아니지만, 일부 주요 공종을 국내 기업들이 수행할 수 있다.

한국과 미국은 대형 원전뿐만 아니라 SMR까지 협력을 강화해나가고 있으며 관련 협력은 장기적으로 강화될 것으로 NH투자증권은 예상했다.

작가와 대화를 시작하세요
그린에너지원전원전금융민간은행정책금융기관팀코리아ECA무역보험공사수출입은행산업은행수출신용기관

원정호기자

깊이 있고 통찰력 있는 <딜북뉴스>콘텐츠로 독자분들이 더 나은 비즈니스를 하거나 앞서가는 직장 생활을 할 수 있도록 돕겠습니다.

1 이달에 읽은
무료 콘텐츠의 수

국내외 개발금융 트렌드와 인사이트를 접할 수 있습니다🙌 유료 구독하면 결제 이후 바로 콘텐츠 열람 가능하며, 해당 기간 내 모든 콘텐츠를 읽을 수 있습니다!

유료 구독하면 결제 이후 바로 콘텐츠 열람 가능하며, 해당 기간 내 모든 콘텐츠를 읽고 볼 수 있습니다!

Powered by Bluedot, Partner of Mediasphere
닫기
당신이 놓친 글
SK에코플랜트, 6개 연료전지발전 공사비 담보로 1500억 확보
SK에코플랜트, 6개 연료전지발전 공사비 담보로 1500억 확보
by 
원정호기자
2024.6.21
동서발전·에퀴스, 제주BESS 파이낸싱 '시동'...금융주선사 우리은행 선정
동서발전·에퀴스, 제주BESS 파이낸싱 '시동'...금융주선사 우리은행 선정
by 
원정호기자
2024.6.17
한수원, 국내 첫 바이오가스 활용 연료전지 3분기 내 금융모집
한수원, 국내 첫 바이오가스 활용 연료전지 3분기 내 금융모집
by 
원정호기자
2024.6.13
500MW 남양주 집단에너지 금융주선사에 국민·우리銀컨소시엄
500MW 남양주 집단에너지 금융주선사에 국민·우리銀컨소시엄
by 
원정호기자
2024.6.12
당신이 놓친 글
SK에코플랜트, 6개 연료전지발전 공사비 담보로 1500억 확보
by 
원정호기자
2024.6.21
SK에코플랜트, 6개 연료전지발전 공사비 담보로 1500억 확보
동서발전·에퀴스, 제주BESS 파이낸싱 '시동'...금융주선사 우리은행 선정
by 
원정호기자
2024.6.17
동서발전·에퀴스, 제주BESS 파이낸싱 '시동'...금융주선사 우리은행 선정
한수원, 국내 첫 바이오가스 활용 연료전지 3분기 내 금융모집
by 
원정호기자
2024.6.13
한수원, 국내 첫 바이오가스 활용 연료전지 3분기 내 금융모집
500MW 남양주 집단에너지 금융주선사에 국민·우리銀컨소시엄
by 
원정호기자
2024.6.12
500MW 남양주 집단에너지 금융주선사에 국민·우리銀컨소시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