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구독하기
헤더 광고 왼쪽
프로젝트금융&대체투자 종사자를 위한 마켓인텔리전스 '딜북뉴스'
헤더 광고 오른쪽

마스턴운용 보고서 "내년 서울서 45만평 오피스공급에 공실 증가 우려"

딜북뉴스 스탭
- 3분 걸림 -

내년에 마곡지구를 중심으로 서울 오피스가 약 45만평 공급됨에 따라 공실률이 상승할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마스턴투자운용 리서치(Research&Strategy)실은 19일 '2024년 이후 서울 오피스 및 수도권 물류시장에 대한 전망' 보고서를 내놨다. 보고서에 따르면 2분기 기준 2.7%의 낮은 공실률을 나타낸 서울 오피스 시장도 내년에는 일시적 공급 확대와 경기 둔화, 기업 인력 구조조정의 영향을 받아 공실률이 증가할 것으로 전망됐다.

내년 마곡에 약 20만평의 신규 오피스가 들어서는 것을 포함해 약 45만평의 오피스 공급이 예정돼 있다. 공급물량이 증가하는 반면 경기침체로 기업이 인력을 줄이면서  오피스 수요는 감소할 것으로 전망됐다. 오피스 공급 물량이 수요보다 많아 과잉공급 기조가 이어지면서 견고했던 오피스 시장도 흔들릴 수 있다는 것이다.

렌트 프리(Rent-Free, 일정 약정 기간 동안 오피스를 무상 임대해 주는 것) 감소로 인해  상승세였던 오피스의 실질 임대료는 최근 소폭 꺾인 상황이다.  그럼에도 최근 몇 년간 임차인들의 '플라이트 투 퀄리티(Flight to Quality, 더 좋은 환경의 건물에 임차하려는 경향)' 현상 증가에 따라 프라임급 오피스의 실질 임대료 상승률이 비프라임급 오피스 대비 높다.

물류센터 시장과 관련, 마스턴운용 R&S실은  초과 공급에 대한 우려가 이미 현실화됐다고 분석했다. 올해 말까지 약 200만평, 24년에도 최대 약 150만 평 정도의 신규 공급이 예정돼 있어서다.

공사비 및 금리 상승으로 인해 일부 준공 일정이 지연되는 사례가 발생하는 것을 감안해도 지난 2분기 약 16% 정도인 평균 공실률이 연말에는 20% 초반, 내년에는 20%대 중후반까지 치솟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유명한 마스턴운용 R&S실 실장은 “잠재 경제성장률 하락과 금융시장의 불확실성이 상업용 부동산 시장에 부정적 영향을 미치고 있어 내년에는 투자시장 침체가 예상된다”며 “현재 매도자와 매수자 간의 기대가격 차이가 어느 때보다 커 거래 성사 사례가 크게 감소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작가와 대화를 시작하세요
건설부동산마스턴투자운용

딜북뉴스 스탭

딜북뉴스 독자를 위한 핵심 콘텐츠를 제공합니다.

1 이달에 읽은
무료 콘텐츠의 수

국내외 개발금융 트렌드와 인사이트를 접할 수 있습니다🙌 유료 구독하면 결제 이후 바로 콘텐츠 열람 가능하며, 해당 기간 내 모든 콘텐츠를 읽을 수 있습니다!

유료 구독하면 결제 이후 바로 콘텐츠 열람 가능하며, 해당 기간 내 모든 콘텐츠를 읽고 볼 수 있습니다!

Powered by Bluedot, Partner of Mediasphere
닫기
당신이 놓친 글
한 주간 인쇄매체 밑줄 친 코멘트
한 주간 인쇄매체 밑줄 친 코멘트
by 
삼신할배
2024.6.22
액티스, 한국·대만·말련 개발사업 묶어 200MW 亞데이터센터 플랫폼 출범
액티스, 한국·대만·말련 개발사업 묶어 200MW 亞데이터센터 플랫폼 출범
by 
딜북뉴스 스탭
2024.6.21
서울N스퀘어 매각 우선협상자에 금융결제원 선정
서울N스퀘어 매각 우선협상자에 금융결제원 선정
by 
원정호기자
2024.6.20
신영, 안산 데이터센터 개발 공동 시행사 물색
신영, 안산 데이터센터 개발 공동 시행사 물색
by 
원정호기자
2024.6.20
당신이 놓친 글
한 주간 인쇄매체 밑줄 친 코멘트
by 
삼신할배
2024.6.22
한 주간 인쇄매체 밑줄 친 코멘트
액티스, 한국·대만·말련 개발사업 묶어 200MW 亞데이터센터 플랫폼 출범
by 
딜북뉴스 스탭
2024.6.21
액티스, 한국·대만·말련 개발사업 묶어 200MW 亞데이터센터 플랫폼 출범
서울N스퀘어 매각 우선협상자에 금융결제원 선정
by 
원정호기자
2024.6.20
서울N스퀘어 매각 우선협상자에 금융결제원 선정
신영, 안산 데이터센터 개발 공동 시행사 물색
by 
원정호기자
2024.6.20
신영, 안산 데이터센터 개발 공동 시행사 물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