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구독하기
헤더 광고 왼쪽
프로젝트금융&대체투자 종사자를 위한 마켓인텔리전스 '딜북뉴스'
헤더 광고 오른쪽

하나증권, 부동산개발 관련 본부 3개→2개로 축소

딜북뉴스 스탭
- 3분 걸림 -
여의도 하나증권 사옥

하나증권이 부동산개발 관련 금융을 지원하는 본부를 3개에서 2개로 통합했다.  개발시장 축소 추세에 맞춰 조직의 전문성과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서다.

27일 하나증권이 발표한 조직 개편에 따르면 IB그룹내 부동산개발 관련 본부는 부동산금융본부 프로젝트금융본부 개발금융본부 등 3개였으나 개발금융본부가 없어졌다.  개발금융본부 실무 직원들은 다른 관련 본부로 이동 배치된다.  

부동산금융본부에는 명재영 본부장이 유임됐으며,  프로젝트금융본부장에는 김영근 전 개발금융본부장이 임명됐다.  명 본부장과 김 본부장은 올해 초에 각 본부장으로 승진한 터라 본부를 계속 이끌며 수익 정상화의 기회를 가질 것으로 보인다. 본부는 3~4개 실로 구성되는데 조만간 각 실의 후속 인사가 날 전망이다.

이들 2개 본부와 인프라대체금융본부, 투자금융본부 등 총 4개 본부가 IB2부문으로 새롭게 모였다.  인프라대체금융본부는 주로 인프라 및 에너지금융을, 투자금융본부는 실물자산금융 등을 담담한다.

하나증권의 조직 개편은 기존 IB그룹이 IB1·2부문으로 나뉜 점도 특징이다.  IB1부문 밑으로는 ECM본부와 기업금융본부가 편제됐다. 기업공개(IPO) 경쟁력 강화를 예고한 것이다. IB1부문장은 전무로 승진한 박병기 현 기업금융본부장이 겸직하게 됐다.

이번 조직 개편은 지난달 영입된 정영균 하나증권 IB그룹장(부사장)이 진두지휘했다. 정 그룹장은 정통 IB를 강화하고 부동산금융 IB는 리스크 관리에 방점을 찍었다.

삼성증권  투자금융본부장을 거친 정 그룹장은  IB딜을 꼼꼼하게 검토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신규 부동산 딜 참여시 정 그룹장이 먼저 직접 검토하고 안정적인 딜을 중심으로 내부 심의에 올려 투자 승인을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작가와 대화를 시작하세요
피플·인터뷰하나증권조직개편

딜북뉴스 스탭

딜북뉴스 독자를 위한 핵심 콘텐츠를 제공합니다.

1 이달에 읽은
무료 콘텐츠의 수

국내외 개발금융 트렌드와 인사이트를 접할 수 있습니다🙌 유료 구독하면 결제 이후 바로 콘텐츠 열람 가능하며, 해당 기간 내 모든 콘텐츠를 읽을 수 있습니다!

유료 구독하면 결제 이후 바로 콘텐츠 열람 가능하며, 해당 기간 내 모든 콘텐츠를 읽고 볼 수 있습니다!

Powered by Bluedot, Partner of Mediasphere
닫기
당신이 놓친 글
아시아프라퍼티(AP), P2P금융 베테랑 최수석대표 영입
아시아프라퍼티(AP), P2P금융 베테랑 최수석대표 영입
by 
원정호기자
2024.6.14
대형 연기금 전임 CIO들의 인프라 투자전략 조언은
대형 연기금 전임 CIO들의 인프라 투자전략 조언은
by 
원정호기자
2024.6.11
류강민 알스퀘어 리서치센터장 "교통비용 낮추는 입지가 물류센터 최적 입지"
류강민 알스퀘어 리서치센터장 "교통비용 낮추는 입지가 물류센터 최적 입지"
by 
강승주
2024.6.11
우상현 전 국민銀 CIB그룹 부행장, 고려대기술지주 대표로 새출발
우상현 전 국민銀 CIB그룹 부행장, 고려대기술지주 대표로 새출발
by 
딜북뉴스 스탭
2024.6.9
당신이 놓친 글
아시아프라퍼티(AP), P2P금융 베테랑 최수석대표 영입
by 
원정호기자
2024.6.14
아시아프라퍼티(AP), P2P금융 베테랑 최수석대표 영입
대형 연기금 전임 CIO들의 인프라 투자전략 조언은
by 
원정호기자
2024.6.11
대형 연기금 전임 CIO들의 인프라 투자전략 조언은
류강민 알스퀘어 리서치센터장 "교통비용 낮추는 입지가 물류센터 최적 입지"
by 
강승주
2024.6.11
류강민 알스퀘어 리서치센터장 "교통비용 낮추는 입지가 물류센터 최적 입지"
우상현 전 국민銀 CIB그룹 부행장, 고려대기술지주 대표로 새출발
by 
딜북뉴스 스탭
2024.6.9
우상현 전 국민銀 CIB그룹 부행장, 고려대기술지주 대표로 새출발